봄은 고양이로다.

  이장희 시인의 ‘봄은 고양이로다’가 생각나는 시절이다. 이 봄의 끝에 오미크론도 벚꽃 엔딩처럼 장렬하고 깨끗하게 사라지기를 기대해 본다. 나른하고 부드럽고 따뜻한 열정의 이 봄날, 짧은 순간을 위해 최선을 다한 꽃들처럼 보이는 것들이 다가 아님을 말한 책들을 모아보았다. 『아빠와 조무래기 별』 박일환,박해솔 ∣ 삶창 ∣ 2012년∣ 279쪽 진정한 멋스러움은 생활의 흔적이…
Read More

삶이 보이는 예술, 삶으로 만나는 그림, 건축, 음악 이야기

  ‘삶이 곧 예술’이라는 말을 합니다. 예술이 삶에서 나오기 때문입니다. 삶이 묻어난 예술이면 우리는 쉽게 다가설 수 있습니다. 예술은 일상과 맞닿아 있습니다만, 너무 열심히 살다 보면 삶이 잘 보이지 않습니다. 나이 들어 여유를 가지고서야 일상이 새롭게 느껴지기도 합니다. 예술은 그것을 놓치지 않습니다. 예술이 존재하는 이유이기 때문입니다. 더 나은 삶을 위해서.…
Read More

인생은 예술이야! 노년에 시작한 무언가를 예술적으로 꽃 피운 이들의 이야기

  무언가 시작하기에 늦었다는 생각이 드실 때가 있으신가요? 실패가 두려워 새로운 시작을 망설이고 있는 분들에게 하고싶은 일을 그냥 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한 의미가 있다는 것을 느끼실 수 있도록 노년에 만개한 예술가들의 이야기가 담긴 책들을 추천합니다. 『돌아보니 삶은 아름다웠더라』 안경자 지은이, 이찬재 그림 ∣ 수오서재 ∣ 2019년 ∣ 296쪽 예술의 진정한 의미는…
Read More

새롭게 시작하기에 좋은 때는 바로 지금! 새로운 시작을 응원하는 할머니 화가들의 이야기!

  무언가를 시작하기에 적절한 나이가 있을까요? 60세에는 새로운 것을 시작하면 안 되나요? 무엇인가를 진정으로 꿈꾸는 사람에게 바로 지금 이 순간이 시작하기에 딱 좋은 때랍니다.할머니들의 그림 작품과 삶의 이야기로 가득한 책을 읽으며, 내가 그동안 하고 싶었던 것을 시작해보세요. 그게 무엇이든 거창할 필요는 없어요. 그동안 고단한 삶을 살아내느라 잊고 있던 것은 무엇이든…
Read More